배드민턴데일리
최종편집 : 2020.5.25 월 09:45
정보용품소개
복식을 재정의 하다. YONEX ASTROX 88 NEW COLOR 출시
김홍경 기자  |  fenderuser@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11  18:21:3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지난 2018년 3월 선보였던 요넥스코리아의 아스트록스 88은 아스트록스 77에 이은 아스트록스 라인의 두 번째 모델이다. 지금까지도 세계 최정상 선수들은 물론 배드민턴 동호인들에게도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아스트록스 88 S와 D가 새로운 컬러로 돌아왔다. 

   
 
새로운 아스트록스 88은 레드, 블랙, 화이트 컬러를 조합하여 한층 강렬해졌고, 탑 클래스 선수들의 열정과 승부욕을 연상시키며, 깊고 매트한 컬러로 최상급 라켓만의 무게감과 고급스러움을 느낄 수 있다. 이용대 라켓으로 유명한 88 S는 에메랄드 그린 컬러에서 오프 화이트 컬러로, 강력한 스매시를 완성하는 88 D는 루비 레드 컬러에서 레드 컬러로 변경되었다. 
 
아스트록스 88은 복식 플레이어를 위한 혁신적인 배드민턴 라켓이다. 아스트록스 88은 배드민턴 복식에서 각기 다른 포지션, 즉 전위 플레이어 (Front Court Player)와 후위 플레이어(Back Court Player)의 스타일에 맞춰 S (Skill)와 D (Dominate) 두가지 버전으로 개발되었다. 주로 전위 플레이어는 기회가 왔을 때 득점할 수 있는 결정적인 공격이 필요하며, 후위 플레이어는 강력한 공격으로 상대로부터 기회를 만들어 내야 한다.
 
   
 
아스트록스 88 역시 77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혁신적인 소재 엔암드(Namd)가 적용되었다. 부드러우면서 고반발력이 형성되는 성질로 강한 파워와 날카로운 각도의 스매시가 가능하다.
 
아스트록스 88 S는 프레임 전체를 유연하게 만들어 셔틀콕 홀딩력이 높아져 정확한 컨트롤이 가능하다. 또한 5mm가 길어 정확성과 함께 파워도 겸비했다. 아스트록스 88 D의 경우 라켓 상단부가 유연하고, 10mm가 길어 파워가 최대화 될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다.
 
그리고, 카운터 밸런스 이론을 적용하여 프레임 상단, 조인트 그리고 그립엔드로 무게를 분산시켜 팔로우 스윙의 위력이 쉽게 감소되지 않고 부드러운 연속 공격이 이루어질 수 있고, 파워와 안정성 두가지 모두를 향상시키기 위해 에너지 부스트 캡 (Energy Boost Cap)도 샤프트와 그립 연결부분에 적용했다.
 
이용대 선수는 ASTROX 88 개발 초기 단계부터 총 4차례 라켓테스트를 하는 등 직접 개발에 참여하였다. 일본에서 요넥스 라켓개발 담당자인 야마카와 타카히로가 이용대와 지속적으로 대화를 나누며 복식 플레이어들을 위한 전용라켓인 ASTROX 88 개발에 이용대 선수의 의견을 반영한 바 있다.
 
이용대 선수는 아스트록스 88 S, 파트너 김기정 선수는 아스트록스 88 D를 사용하고 있으며 이들은 올해 초 말레이시아오픈에서 남자복식 우승을 차지하며 부활을 알렸다. 이어 남자복식 세계랭킹 1위를 달리고 있는 케빈산자야수카물조와 마르쿠스페르날디기데온조도 각각아스트록스 88 S와 D를 사용하고 있다. 

   
 
한편 남자단식 세계랭킹 1위 모모타켄토(일본)가 사용하는 라켓 ‘아스트록스 99’도 아스트록스88과 함께 새로운 컬러로 출시된다. 모모타켄토가 선호하는 사파이어 네이비와 골드를 사용하여 은은한 품격의 고급스러움을 느낄 수 있다.
 
새로운 컬러로 돌아온 아스트록스 88 S, 88 D와 아스트록스 99는 전국의 요넥스 대리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편 요넥스코리아는 새로운 컬러로 돌아온 아스트록스 88과 아스트록스 99 구매자에게 스페셜 배지 키트를 선물로 제공한다.

   
 
스페셜 배지 키트는 라켓, 신발, 아이스크림, 코리아, 코트 등 5가지 특별한 이미지로 제작되었다. 이번 이벤트는 5월 15일부터 6월 12일까지 진행되며 소진시 조기 종료된다. 
 
자료제공 요넥스코리아(www.yonex.co.kr)
 
 
 

 

< 저작권자 © 배드민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홍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스포츠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아01662  |  등록일자 :2011.06.15.  |  발행일자 : 2011.02.11.  |  제호 : 배드민턴데일리  |  발행인·편집인 : 김기원
주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5길 46, 405호(서계동,서계빌딩)  |  대표전화 : 02)716-0020  |  팩스 : 02)716-008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기원
Copyright 2011 배드민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admintondail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