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민턴데일리
최종편집 : 2019.10.18 금 09:43
정보용품소개
요넥스, 한국 배드민턴 동호인을 위한 라켓, 나노플레어 X7 출시
배드민턴데일리  |  webmaster@badmintondaily.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8  10:21:2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지난달 출시한 나노플레어 800에 이은 세번째 하이-앤드 라켓, 나노플레어 X7
- ‘한국 동호인을 위한 라켓’으로 오직 한국에서만 출시 
- 나노플레어 특유의 기술력에 부드러움 더해져,일반 동호인들이 사용하기에 편안하고 부드러운 라켓  

   
 
요넥스가 지난달 출시한 나노플레어 800에 이어 나노플레어 시리즈 세번째 하이-앤드급 라켓, 나노플레어 X7 (NANOFLARE X7)을 출시한다. 이번에 출시되는 나노플레어 X7은 ‘한국 동호인을 위한 라켓’으로 오직 한국에서만 출시된다.  
 
   
 
나노플레어 X7은 ‘경기를 리드하는 부드러움’이라는 컨셉에서 알 수 있듯이 한국 배드민턴 동호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부드러운 라켓이다. 개발 초기 단계부터 동호인들의 의견을 반영하여, 나노플레어만의 기술력과 조화를 이루었다. 샤프트는 엑스트라 하이 플렉서블 (Extra High Flexible) 급으로 부드럽고, 울트라 슬림 샤프트 (Ultra-Slim Shaft)로 가볍다. 타구감이 부드럽고, 적은 힘으로도 컨트롤과 파워있는 샷이 가능해 누구나 쉽게 다룰 수 있다.

   
 
또한 진동 감쇠 소재인 바이브슬레이어 카본 (Vibslayer Carbon)이 프레임 아래쪽에 적용되었다. 이 소재는 매우 얇은 충격 흡수재를 겹겹이 쌓아 진동을 감소시켜 편안한 타구감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그리고, 나노플레어 시리즈 특유의 소닉플레어 시스템이 적용되었다. 프레임 상단에는 H.M.Graphite가, 하단에는 M40X가 사용되어 라켓 자체는 가볍고 견고하면서 반발력은 높아져 보다 속도감 있고 파워 있는 샷이 가능하다. M40X 는 그라파이트를 전문으로 하는 도레이사 (Torayca®)가 4년 간의 연구개발 끝에 만든 혁신적인 그라파이트 소재로 과거에 구현하기 어려웠던 고반발력과 높은 강성이 함께 공존하는 최점단 소재이다. 

   
 
무엇보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디자인이다. 한국 동호인을 위한 라켓으로 대한민국 국기를 디자인 모티브로 하여 흰색바탕에 파랑과 빨강의 조화로운 문양을 적용하였고, 태극기 모서리의 4괘를 포인트로 주었다. 현재 ‘요넥스 대리점과 함께 하는 찾아가는 시타회’를 진행중으로 행사가 진행되는 곳에서 자유롭게 체험할 수 있다. 행사에 참여한 대부분의 동호인들은 ‘기존 요넥스 라켓과는 다른 부드러운 타구감을 느낄 수 있었다.’ 라고 평가했다. 
 
일반 동호인들이 사용하기에 정말 편안하고 부드러운 라켓, 나노플레어 X7은 9월 26일 부터 전국 요넥스 대리점과 요넥스 온라인몰에서 만날 수 있다. 무게는 4U(Ave.83g) 이며, 소비자가는 219,000원이다. 
 
기사자료제공 : 요넥스코리아(www.yonex.co.kr)
 

 

< 저작권자 © 배드민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배드민턴데일리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스포츠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아01662  |  등록일자 :2011.06.15.  |  발행일자 : 2011.02.11.  |  제호 : 배드민턴데일리  |  발행인·편집인 : 김기원
주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5길 46, 405호(서계동,서계빌딩)  |  대표전화 : 02)716-0020  |  팩스 : 02)716-008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기원
Copyright 2011 배드민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admintondaily.kr